UPDATED. 2020-10-16 18:12 (금)
유튜버 뒷광고 파문... 9월부터는 광고 시 확실히 알려야 한다
유튜버 뒷광고 파문... 9월부터는 광고 시 확실히 알려야 한다
  • 김남주
  • 승인 2020.08.05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먹방 유튜버 ‘홍 사운드 ‘PD’ 뒷광고에 실태에 대해서 폭로했다뒷광고란 금전적 대가를 받은 광고지만 마치 ‘내 돈 내산 ( 돈 주고 내가 산 것)’처럼 속여서 광고하는 광고 방식이다이들은 뒤 광고를 받아온 유튜버들의 숫자는 절대 적지 않다고 주장하였고한 달에 20개 이상 영상이 올라오는 채널도 20개 이상이 광고인 경우도 있다며 비판했다.

-참PD 유튜브-
-참PD 유튜브-

 


패션 인플루언서 한혜연이 운영하는 “슈스스TV” 채널에서도 한혜연은 광고를 명목으로 대가를 받고도 마치 ‘내 돈 내산 것처럼 리뷰를 하는 방식으로 홍보를 하다가 적발되었고, 그 상품의 일부가 아닌 전체가 광고였던 것으로 밝혀져 시청자들의 원성을 샀고 현재는 자숙 중이다.

 

뒤 광고를 하는 이유는 유료 광고문구가 삽입될 경우 조회 수가 그렇지 않은 영상보다 떨어지는 편이며, 광고주 역시 광고임을 밝히는 것을 원치 않아 하기 때문이다. 유료 광고 영상이 인기 동영상에 오르는 경우는 거의 없다시피하다

패션 유튜버 파분은 먹방계로 이어져 PD 유튜브 채널을 통해 유튜버들이 콘텐츠에 광고 안내를 하지 않고광고임을 알 수 있는 표시 없이 영상이 많다며 지적했다유명 먹방 유튜버인 문복희, 상윤쓰, 쯔양, 나름 등 유튜버들과 콘텐츠 회사인 샌드박스, 샌드박스의 대표인 도티또한 공개 비판한 것을 알려졌다.

 

이에 문복희를 비롯하여 유튜버들이 유튜브를 시작하고 광고 표시를 정직하게 하지않은 부분이 있다고 인정하고 있다.

유튜브 정책
유튜브 정책

 

공정거래 위원회도 이 같은 사실을 인지하고 91일부터 추천·보증 등에 관한 표시·광고 심사지침개정안을 시행한다. 앞으로 인플루언서가 금전적 대가를 받고 사용 후기를 올릴 때는 광고임을 명확히 기재해야 한다. 잘 보이지 않는 댓글이나 유튜브 더 보기란에 광고임을 작게 표시하는 꼼수도 안되며, 제목이나 앞 부분, 끝 부분에 광고입니다’, ‘협찬 비용을 받았습니다등 광고 표시 문구를 반복적으로 넣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